[경기여기_어때] ㊺수원시_광교호수공원

 

[와이뉴스] 광교신도시가 들어서기 전 원천호수는 원천유원지였다. 일제강점기 1929년 신대저수지와 광교산에서 발원한 물줄기를 모아 농업용수로 활용하기 위해 원천저수지를 조성했다. 신대저수지는 윗방죽, 원천저수지는 아랫방죽으로 불렸다고. 그 후 수상 레저시설, 놀이공원, 위락시설이 들어서며 유원지로 탈바꿈했다.  

 

 

광교호수공원은 기존 산과 저수지의 자연을 최대한 보존해 도시와 어우러진 새로운 문화를 담는 ‘도시공원’ 개발이라는 취지에 따라 2013년 4월 완공됐다.

 

광교산과 원천저수지, 신대저수지의 자연을 최대한 보존하고 수변공간과 6개 테마를 가진 둠벙*으로 어우러진 공원이다. 

 

 

개발 전  원천호수(호수면적 37만 3000m² 둘레길 3km)와  신대호수(27만 9000m² 둘레길 3.5km) 사이 작은 동산에 연결로 (2.8km)를 설치했다고. 

 

기존 자생하던 수림, 소나무 등 교목 1만여 주, 관목 45만여 주를 식재해 수변공간으로 조성한 친환경적 공원이다. 

 

 

바닥분수 등 9개 분수시설과 총 6.5km 순환보행로, 힐링 공간 가족캠핑장, 다양한 체험 가능한 다목적 체험장, 야외공연장, 스포츠클라이밍장, 수변 위 5개 원형데크, 아치형 다리가 있는 조용한 숲, 행복한 꽃섬, 습지와 버드나무가 어우러진 먼 섬 숲 등이 조성돼 있다. IFLA(세계조경가협회)상 수상, 2014년 대한민국 경관대상을 받았다.

 

 


*둠벙: 못 따위의 작은 저수지를 가리키는 말의 사투리. 

 

 

-자료참조: 수원시청, 수원도시공사, 광교호수공원, 한국관광공사 대한민국 구석구석 등 
※ 촬영: 2024.06.06.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