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현장 스케치] 2022 평택호 물빛축제

9월 16-17 양일간 다채로운 프로그램
'진부한' 정치인 인사 발언 없고 주차는 좀 난항

 

[와이뉴스] 2022 평택호 물빛축제가 9월 16-17일 이틀에 걸쳐 평택호 관광단지 모래톱공원 일대에서 열린다. 축제에는 별사랑, 김연자 등 유명인 공연과 불도깨비 공연, 불꽃놀이, 체험부스, 풍어제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이번 축제에서 눈에 띄는 점은 기존 지역 축제에서 흔히 볼 수 있었던 본격 무대 전 가히 고정 매뉴얼이었던 정치인 인사 발언이 보이지 않았다는 점으로 꼽을 수 있다. 반면 행사장 내부 주차장이 충분하지 않아 인근 도로에 차를 세워야 한다는 점은 다소 아쉬운 부분으로 남는다. 

 


평택시에 따르면, 이번 콘서트는 '물빛콘서트'와 '불빛콘서트'로 나뉘어 진행되며 16일 금요일에는 마술쇼, 김사랑 등의 공연이 있었고 17일 토요일에는 김연자, 설화수, 미스터팡, 불꽃놀이 등이 준비돼 있다. 

 


체험 프로그램으로는 해양스포츠체험, 네일아트, 연날리기, 페이스페인팅, 버블체험, 캔들만들기, 전통음악체험, 사찰음식체험, 천연염색 등이 있다. 


주민자치 프로그램으로는 포승읍 민요반, 청북읍 방송·다이어트 댄스, 포승읍 난타한울타리, 오성면 어우림난타, 진위면 진벨리, 현덕면 민요교실, 현덕면 웰빙댄스 등이 있다. 

 


버스킹 공연으로는 17일 오후 2시 튠어라운드, 라라앙상블, 탭댄스버스킹, 더류, The 세로 등이 있다. 

 


해당 축제는 코로나 19 방역 수칙을 준수해 운영되며 마스크 미착용 및 유증상 확인 시 입장이 제한된다. 아울러 축제장 내 모든 공간은 전자담배 포함 및 음주를 금한다. 

 


물빛축제라는 명칭에 걸맞게 16일 행사는 오다 멈추다 하는 빗속에 진행됐다. 덕분인지 일부 전등은 켜지지 않은 곳도 있었다. 그럼에도 '축제'라는 용어가 주는 설렘, 평택호에서 불어오는 시원한 바람을 맞으며 잘 포장된 데크를 걷는 기분, 좋은 사람들과의 즐거운 주말을 꿈꾼다면 평택호로 향하는 발걸음을 굳이 멈출 이유가 있을까.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