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김포시 안전한 수돗물 공급 ‘이상무’

 

[와이뉴스] 김포시 맑은물사업소(소장 임헌경)는 “팔당호 원수를 고도정수처리(오존·활성탄)공법으로 생산되는 우리시 수돗물 금빛수는 유충, 독성물질 없는 안전한 수돗물이다”고 강조했다.


김포시 맑은물사업소는 지난 7월 18일 환경부가 실시한 정수장 위생관리 실태 특별 합동점검(유충 모니터링 및 유충 정밀조사)에서 특이사항이 발견되지 않았으며, 최근 대구시 3개 정수장 수돗물에서 문제가 되는 녹조 독성물질인 마이크로시스틴(Microcystin) 수질검사 의뢰 결과, 김포시 수돗물에서는 검출되지 않음을 확인했다.


김포시 맑은물사업소는 최근 기온 상승으로 타 시도에서 유충 발견 사례가 증가함에 따라 정수 공정별(원수, 침전수, 정수 등) 샘플링 배관에 거름망을 설치하여 정수처리 공정 내 유충 서식 여부를 일 2회 이상 점검하고, 일부 노후 및 개선이 필요한 정수시설에 대해 총사업비 21억원을 투입하여 미세방충망 설치 등 위생관리 개선사업을 진행 중이며, 맛·냄새물질 제거를 위한 활성탄 교체(3개지)를 연말까지 완료할 예정이다.


임헌경 맑은물사업소장은 "시민에게 맑고 깨끗한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일이 상수도의 핵심과제이므로, 깨끗한 정수장 관리와 안전한 수돗물 생산을 위해 원수부터 수돗물 생산 공급 전과정에 대한 철저한 사전 관리 및 선제적인 수돗물 추가검사를 통해 시민이 안심하고 수돗물을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