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안성시, ㈜한민에게서 희망나눔 마스크 2만장 기탁받아

 

[와이뉴스] 안성시는 지난 4일 안성시 서운면 소재 ㈜한민이 취약계층에게 전달해달라며 마스크 2만장을 시에 기탁했다고 밝혔다.


2012년 5월 1일에 설립된 ㈜한민은 충남 아산시에 본점을 두고 있으며 안성시에는 지점을 두고 기타 비철금속 및 도시광산업을 하는 기업이다.


김재찬 대표는 “이번 마스크 기부는 코로나19 감염에 대비할 수 있도록 직원들의 뜻을 모아 마련한 것이며 안성시민들에게 조금이라고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임병주 안성시 부시장은 “시민들을 위해 마스크를 기부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기부해주신 마스크는 취약계층의 건강 보호를 위해 도움이 필요하신 이웃들께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