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화성서부서 범죄피해자 지원 회복적 경찰활동

민관 협력 범죄피해자 사회적 약자 생활안정 지원

 

[와이뉴스] 화성서부경찰서(서장 구재성)는 23일 오전 화성시 기아오토랜드에서 경제적 지원이 필요한 범죄피해자를 위한 지원금 전달식을 개최했다.

 

전달식에는 기아자동차 관계자, 경찰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화성서부서 관내 범죄피해자 중 소외계층 선정 및 심사 후 생활안정자금을 지원(1인 100만 원 이내)하게 된다.

 

민관이 참여하는 심의위원회를 통해 범죄피해자 지원 대상을 선정하고 화성시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대상자에게 지원할 예정이다.

 

구재성 서장은 “범인 검거뿐 아니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범죄피해자가 생활안정 지원을 통해 희망을 얻고 사회생활에 적응할 수 있도록 피해 회복적 경찰 활동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