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하기

수원 입북동 벌터마을·금곡동 강남아파트 잇는 도로 개설

길이 762m 도로 7월 20일 개통 이동 시간 3분의 1로 단축

 

수원시 권선구 입북동 633-108번지(벌터마을)와 금곡동 10-1번지(강남아파트)를 잇는 도로가 개설됐다.

 

7월 20일 개통되는 도로는 길이(L) 762m, 폭 10~25m다. 도로 중간 부분을 가로지르는 황구지천에는 길이 78m, 폭 11m 다리를 설치했다.

 

2012년 6월 토지보상 협의를 시작해 6년 만인 2018년 5월 협의를 마치고 2019년 3월 도로 개설 공사를 시작했다. 1년 4개월 만에 완공했다. 보상비 47억 8천만 원, 공사비 26억 2천600만 원 등 사업비 77억 8천400만 원이 투입됐다.

 

 

벌터마을과 강남아파트를 잇는 도로 개설은 지역 주민들의 숙원이었다. 두 지역을 가로지르는 황구지천이 있어 도로가 단절됐고 주민들은 반대편을 가려면 ‘ㄷ’자 형태로 우회해야 했다.

 

도로가 개설 전에는 벌터마을에서 강남아파트 인근까지 차로 10~15분 걸렸지만 이제는 3~4분 만에 갈 수 있게 됐다.

 

수원시 관계자는 “황구지천을 사이에 두고 단절됐던 입북동과 금곡동이 도로로 연결돼 주민들의 이동이 훨씬 편리해졌다”며 “서수원지역 발전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