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박물관 2023년 새해맞이 행사 <달토끼를 찾아서> 운영

1월 18일부터 24일 설 연휴까지 새해맞이 행사 운영
박물관에 숨어있는 달토끼를 찾으면 친환경 달력 증정
투호, 제기차기 등 전통놀이 체험 운영

 

[와이뉴스] 경기문화재단 경기도박물관(관장 김기섭)은 2023년 계묘년을 맞아 새해맞이 행사 <달토끼를 찾아서>를 준비했다. <달토끼를 찾아서>에는 ‘검은 토끼 그리기’와 ‘달토끼 그림 찾기’, 두 가지 행사가 있다. ‘검은 토끼 그리기’는 1월 18일(수)부터 20일(금)까지 3일 동안 진행하며, 박물관에서 준비한 재료로 검은 토끼를 그려서 인스타그램에 인증하는 행사다. 

 

 

검은 토끼를 인스타그램에 인증한 77명에게 친환경 달력을 증정한다. ‘달토끼 그림 찾기’는 23일(월)과 24일(화)에 전시장에 숨겨놓은 달토끼 그림을 찾는 행사로, 이틀 동안 선착순으로 달토끼를 찾은 23명에게 박물관에서 제작한 친환경 달력을 선물한다. 계묘년을 맞이한 민족 대명절 설에 경기도박물관에 방문하여 1층부터 2층까지 전시장과 편의시설 곳곳에 숨어있는 23마리의 달토끼를 찾는 재미를 느껴보길 바란다고 재단 측은 전했다.

 

 

또 18일부터는 경기도박물관 앞마당에 가족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민속놀이 제기차기와 투호던지기가 준비될 예정이며, 현장 접수로 운영하는 <경기 천년 시간 수호대 미래로>도 설 연휴인 23일(월)과 24일(화)에 참여 가능하다. 더불어 지난 12월 7일 개막해 내년 3월 26일까지 열리는 《경기 사대부의 삶과 격, 지석(誌石)》 특별전도 관람할 수 있다. 더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박물관 누리집과 누리소통매체(SNS)를 통해 확인하길 바란다. 경기도박물관은 설 연휴 중 21일(토)과 22일(일) 이틀은 휴관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