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안산시, 최용신 선생 서거 88주기 추모행사 개최

 

[와이뉴스] 안산시는 지난 15일 최용신 선생 서거 88주기를 맞아 본오동 샘골교회에서 ‘최용신 서거 87주기 추모행사’를 개최했다.


최용신(崔容信·1909.8.12.~1935.1.23) 선생은 안산 샘골교회를 기반으로 어린이들의 애국심과 자립심 향상을 위한 교육, 청년과 부녀자들의 문맹퇴치, 농촌마을의 생활개선 등 일제강점기의 어두운 현실에도 굴하지 않고 농촌계몽운동을 헌신적으로 실천한 여성독립운동가다. 시는 2007년 최용신 기념관을 개관하고 다양한 전시, 교육, 학술사업을 추진하며, 그 뜻을 기리기 위한 다양한 문화행사를 추진하고 있다.


1부에서 구인성 담임 목사 추모예배에 이어 2부는 안산시립합창단의 추모음악회, 최용신 선생 묘소 헌화행사 등으로 진행됐다.


이영분 문화예술과장은 “최용신 선생께서 헌신과 사랑으로 농촌계몽운동은 지금까지도 우리 마음속에 상록수 정신으로 남아 이어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최용신 선생의 업적과 숭고한 뜻을 시민들과 함께 계승하고, 더욱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용신기념관은 올해 최용신 선생 서거 88주기를 맞아 이달 27일까지 추모주간을 운영하며 최용신 선생묘 헌화하기, 추모엽서쓰기, 추모꽃 달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