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용인특례시 처인구 남사읍, 직접 지은 쌀 나누는 이장의 '사랑농사'

 

[와이뉴스] 용인특례시 처인구 남사읍은 원암2리 이장 진용민 씨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백미 10㎏짜리 20포를 기부했다고 23일 밝혔다.


진 씨는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이들을 돕기 위해 직접 농사지은 쌀을 꾸준히 기탁하고 있다.


진 씨는 “작은 정성이지만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에 관심을 갖고 함께 나누며 살겠다”고 말했다.


읍 관계자는 “나눔의 가치를 몸소 실천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읍에서도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소외 이웃들의 어려움을 세심히 살피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