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의회 박옥분 의원, 수원농생명과학고, 영생고 방문 현안 청취 정담회 가져

농생명과학고의 그린스마트스쿨 추진 및 체육관 증축 예산 추가확보 요청

 

[와이뉴스] 김승원 국회의원(수원시갑)와 경기도의회 박옥분 의원(더불어민주당, 수원2)은 지난 5일 수원농생명과학고등학교와 영생고등학교를 방문해 학교 현장을 살피고, 교직원 및 학부모 운영위원들로부터 각 학교의 시급한 현안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1936년 개교한 수원농생명과학고등학교는 최근 그린스마트미래학교 추진교로 지정되어 이를 위한 사전기획용역을 거치고 있다. 교육부와 경기도교육청이 추진하는 ‘그린스마트미래학교’는 40년 이상된 노후 학교시설을 개축 또는 리모델링하여 미래형 교육 실현을 위한 학교로 개선하는 사업을 말한다.


김종운 교장과 학부모 운영위원들은 “86년이라는 오랜 역사만큼, 노후화되고 개선해야할 시설도 많아 그린스마트미래학교의 도입 취지에 따라 미래교육 환경을 효과적으로 조성하기 위해서는 추가적인 예산이 필요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아울러 현재 추진되고 있는 학교 체육관 증축사업 또한 확보된 25억 원보다 더 많은 예산이 필요할 것으로 예상돼 각 시설공사를 위한 추가예산 배정을 희망하고 있다”고 의견을 전달했다.


다음으로 영생고등학교에서는 기존 학교 매점 철거 및 재건축의 필요성이 제기됐다.


최일석 교장과 학부모 운영위원들은 “현재 운영 중인 학교 매점시설에 대해 최근 확인 결과 건물 벽체 자체가 스티로폼을 이용한 샌드위치 패널로 되어 있어 해당 시설의 안전이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배정된 2023년 예산으로는 기존 매점의 철거비만 가능한 상황이어서 학생들의 복지 및 권익보호를 위한 안전한 매점 재건축을 위한 추가 예산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박옥분 의원은 “농생명과학고의 경우 오랜 역사만큼 노후화된 시설로 인해 개선해야 할 부분이 많고, 영생고 매점 재건축 또한 학생들의 안전한 시설 이용을 위해 꼭 필요한 사항으로 생각된다”며, “현장에서 청취한 의견들을 잘 취합하여 필요한 적정 예산들이 추가 배정될 수 있도록 경기도교육청과 수원교육지원청 관계 공무원들과 협의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