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하기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정윤경 위원장) 4.16 민주시민교육원 현장 방문 실시

URL복사

세월호 참사에 대한 기억과 공감을 넘어 치유의 공간인 교육원이 되길..

 

[와이뉴스]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정윤경 위원장(더불어민주당, 군포1)은 8일 교육기획위원들과 함께 안산에 위치한 4.16 민주시민교육원을 방문하였다.


이날 현장 방문은 4.16 민주시민교육원 개원 전 준비사항을 확인하고 시설을 점검하기 위해 기획된 것으로,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하여 정윤경 위원장을 비롯하여 황진희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부천3), 송한준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산1), 김종찬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양2), 김경근 의원(더불어민주당, 남양주6), 김은주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 박덕동 의원(더불어민주당, 광주4)이 참석하였다.


4.16 민주시민교육원은 부지 4,840㎡, 연면적 7,018㎡로,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로, (구)안산교육지원청 본관을 리모델링한 ‘미래희망관’과 별관동인 ‘기억관’ 2개동으로 구성되며, 세월호 참사 7주기에 맞춰 오는 4월 12일 개원할 예정이다.


정윤경 위원장은 “세월호 참사 7주기를 맞아 개원을 앞두고 있는 4.16 민주시민교육원이 세월호 참사에 대한 기억과 공감의 장소를 넘어 우리 학생들의 안전교육과 민주시민교육의 구심점 역할을 수행하여 앞으로 세월호 참사와 같은 일이 반복되지 않고 안전한 사회를 만드는 첫 걸음이 되기를 바란다.”며 “공동체적 공감과 치유를 돕는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학생, 학부모, 지역사회가 서로 소통하면서 회복탄력성을 키워나갈 수 있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황진희 부위원장은 “4.16 민주시민교육원이 세월호 참사의 아픔과 슬픈 기억을 넘어 학생들을 기억하고 추모할 수 있는 뜻깊은 공간으로 자리 잡기를 바란다.”며 “코로나19장기화 상황으로 대면 추모가 어려운 만큼 비대면 온라인 추모관을 통해 많은 사람들이 학생들을 추모하는 마음을 항시 전할 수 있게 된 것 같다.”며 다양한 의견을 충분히 반영하여 많은 사람들이 온라인 추모관을 불편 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운영해 달라고 당부하였다.


또한 4.16 민주시민교육원 곳곳을 둘러본 송한준 의원은 “오랜 시간 수많은 논의를 통해 세월호 과정에서의 역사적인 의미를 담고 있는 4.16 민주시민교육원의 건립이 이루어져 개원을 앞두고 있다니 감회가 새롭다.”며 “오랜 시간이 걸려 개원하는 만큼 경기도민과 학생들에게 4.16을 기억하고 공감하며 함께 소통하고 참여하는 곳이 될 수 있도록 잘 운영해 달라.”고 당부하면서 직원들을 격려하고 현장 방문 일정을 마무리 하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