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하기

평택시 “오성면,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손길로 희망을 드려요“

URL복사

 

[와이뉴스] 평택시 오성면 안화1리 주민(안상진)은 어려운 시기에 조금이나마 따뜻한 마음과 사랑으로 코로나 극복을 위해 관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라면 20박스를 오성면행정복지센터에 전달했다.


이번 전달된 라면 20박스는 오성면 관내 복지 사각지대에 해당하는 저소득 어르신, 사각지대 대상자 및 거동불편 등으로 도움을 받지 못하는 취약계층 주민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안상진 주민은 “어려운 시국에 형편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따뜻한 마음이 전달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관심을 갖고 나눔을 실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영환 오성면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물품을 기탁해주셔서 감사드리며 지역 내 저소득층 세대에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성면 맞춤형복지팀에서는 2021년 찾아가는 복지사각지대 발굴・운영을 통해 복지정보 소외, 거동불편 등으로 도움을 받지 못하는 취약계층 지역주민들에게 찾아가는 수요자 중심의 복지를 제공하고, 찾아가는 상담, 통합서비스 연계를 통해 숨어있는 보호대상자를 발굴해 복지 사각지대를 최소화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