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하기

꽂으로도 때리지 말라! 안양시의회 이채명 의원 아동학대 피해 개선방안 제시

URL복사

 

[와이뉴스] 21일 안양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이채명 의원이 최근 심각한 사회문제가 되고 있는 아동학대피해 실태를 파악하고 개선방안을 제시하고자 안양시아동보호전문기관을 방문하여 안양시 아동학대 실태 및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였다.


2020년 안양시 아동학대 신고건수는 265건이며, 이중 아동학대 사례로 판정된 건수는 201건, 75%로 판정비율이 매년 꾸준히 상승하고 있다.


이채명 의원은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라는 격언을 언급하며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존재인 아동이 학대피해를 받는 일은 제일 먼저 사라져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안양시에서 아동학대예방을 위해 금년 7월 아동학대예방 전담팀을 선제적으로 신설하는 것은 적극행정의 표본이라고 언급하며,


다만, 우리시에도 가정과 유사한 환경에서 학대피해아동을 단기 집중 치료할 수 있고 안정적으로 보호할 수 있는 학대피해아동쉼터 설치를 적극 검토해야 한다고 아동학대예방을 위한 개선방안을 제시했다.


현재 학대피해아동쉼터는 전국적으로 76개소가 운영 중에 있으며, 안양시 아동보호전문기관 김금훈 관장은 안양시와 적극적인 협의를 통해 학대피해아동쉼터를 설치를 건의하겠다고 답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