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일 컴백' MAVE: (메이브), 3종 콘셉트 포토 공개! 하이틴 비주얼 '눈길'

 

[와이뉴스] 5세대 프리미엄 걸그룹 MAVE: (메이브)가 첫 EP에 업그레이드된 비주얼을 담아낸다.

 

MAVE: (메이브, 시우·제나·타이라·마티)는 지난 16일부터 순차적으로 공식 SNS와 웹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EP 앨범 'What's My Name'(왓츠 마이 네임)의 버전별 콘셉트 포토를 공개하고 있다.

 

16일 이어북(Yearbook) 버전을 시작으로 17일 걸후드(Girlhood), 20일 마이 오리진(My origin) 버전이 각각 공개되며 MAVE: (메이브)의 새로운 콘셉트와 비주얼이 베일을 벗었다.

 

이디피아(IDYPIA)에서 현실 세계로 넘어온 MAVE: (메이브) 네 멤버는 교복과 캐주얼한 의상으로 하이틴 감성을 표현하며 더욱 친근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이어북 버전은 교복과 헤드폰, 농구공, 선글라스 등 색다른 아이템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MAVE: (메이브)는 K-POP 아이돌의 클래식과도 같은 교복 패션을 자신들만의 매력으로 색다르게 구현해냈다.

 

이어 공개된 걸후드 버전도 MAVE: (메이브)의 하이틴 감성을 이어가는 힙한 비주얼이 포착된다.

 

'진정한 나'를 뜻하는 마이 오리진 버전은 두 가지 스타일의 MAVE: (메이브)가 나란히 손을 잡고 등장해 이번 'What's My Name'의 전체적인 메시지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올해 1월 'PANDORA'(판도라)로 정식 데뷔한 버추얼 아이돌이자 K-POP 아티스트 MAVE: (메이브)는 이번 'What's My Name'을 통해 새로운 콘셉트에 도전하며 한계를 지우는 도전을 이어간다.

 

특히 EP 형태의 앨범은 처음인 만큼, 타이틀곡 'What's My Name'을 비롯해 완성도 높은 총 5곡으로 글로벌 음악 팬들에게 한층 다채로운 면모를 보여줄 예정이다.

 

K-POP 씬과 메타버스 시대에 NEW WAVE를 일으키는 MAVE: (메이브)의 첫 번째 EP 앨범 'What's My Name'은 오는 30일 오후 6시 국내외 전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