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하기

[포토 후속] "아무도 우리를 도와주지 않는다"

URL복사

 

 

 

[와이뉴스] 앞선 15일 오후 수원역 앞 성매매 집결지에서 업소를 운영했던 여성이 한강에서 숨진 채 발견된 후, 19일 늦은 9시 관계 종사자들이 추모식을 가졌다. 업장 곳곳에는 "아무도 우리를 도와주지 않는다", "우리의 생활터전 죽음으로 지키겠다" 등의 인쇄물이 부착돼 있었다. 사진 추모식 관계자 제공

 

 

 

관련 기사 보기 >>   [포토 뉴스] "강제폐쇄 생존권 보장하라!"   http://www.whynews.co.kr/news/article.html?no=32818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