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하기

양평군, 경기도 공공배달앱‘배달특급’가맹점 신청하세요

URL복사

 

[와이뉴스] 양평군은 코로나19로 비대면 사회서비스로 유통구조가 변화됨에 따라, 소상공인 실질소득 증대를 목표로 배달특급을 역점사업으로 추진하여 배달특급 우선적용 지자체로 선정, 지난 3월 정식 오픈하였다. 이후, 4월 ‘배달특급 활성화를 위한 민·관 합동 TF’를 구성하여 찾아가는 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배달특급 홍보를 위해 꾸준히 노력해왔다.


배달특급은 경기도형 디지털 뉴딜사업 주축으로, 배달앱시장의 독과점 문제해소와 공정시장 질서 확립을 목표로 운영하는 공공배달앱이다.


기존 민간영역의 배달앱이 최대 16%에 이르는 수수료율을 가진 데 비해, 배달특급은 최대 3.5%의 저율 수수료로 운영되며, 월 매출 2천5백만원 규모의 배달앱을 이용하는 자영업자의 경우 민간배달앱 대신 배달특급 이용시 월200~300만원의 실소득이 증가된다.


7월 현재 양평군 배달특급 가맹점 수는 330개를 돌파했다. 이는 일부 민간배달앱 가맹점 수를 넘는 수치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양평군 배달특급의 성장세가 놀라울 정도다”며 “배달특급을 통해 더 많은 소상공인들의 실질소득이 증대될 수 있도록 양평군의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배달특급의 이용을 원하는 소비자는 스마트폰에서 “배달특급”앱을 설치하면 된다. 신규 회원에게는 총 1만원의 할인쿠폰이 지급되며, 지역화폐 결제 시 5% 캐시백 이벤트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