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하기

김희겸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 광주 동구 건물붕괴 사고 현장점검 및 긴급 현장 대책회의 주재

URL복사

피해자 가족 신속 지원 및 재발방지를 위한 안전관리 강화 당부

 

[와이뉴스] 김희겸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10일 광주광역시 동구 건물 붕괴 사고 현장을 방문하고 13시 30분에 국토교통부, 고용노동부, 소방청, 경찰청 및 광주광역시, 광주 동구청 등 관계기관 긴급 현장대책회의를 주재하였다.


이 자리에서 “피해자 가족에 대한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심리 지원 및 보상, 사망자 장례와 부상자 치료 지원 등 신속하게 사고 수습이 될 수 있도록 마무리를 잘해 줄 것”을 당부하였으며, 아울러, “이번 건물 붕괴 사고를 계기로 건물 철거 시 해체순서 이행, 주변의 인명피해우려시설 이전 등 안전조치, 해체감리자 규정 이행 등 안전관리대책이 제대로 시행되고 있는 지를 철저히 점검하고,미흡한 사항에 대하여는 즉시 보완하고 제도 개선 및 강력한 처벌 등 안전관리 강화로 유사한 재난이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관계기관별 역할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지시하였다.


한편, 이번 사고는 9일 16시 22분경 철거작업 중이던 5층 건물이 무너져 지나가던 버스 1대를 덮쳐 17명의 사상자가 발생하였으며, 행정안전부는 건물 붕괴 사고를 신속히 수습하기 위해 사고 당일 현장상황관리관을 현장에 급파하여 수습을 지원하도록 지시한 바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