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하기

안산시 윤화섭 시장, 5·18 민주묘지 참배…‘기억하고 받들겠다’

URL복사

제41주년 5·18민주화운동 추모 위해 광주 찾아…숭고한 뜻 기려

 

[와이뉴스] 안산시 윤화섭 시장은 18일 제41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일을 맞아 광주에 자리한 국립5·18민주묘지를 찾아 참배했다.


윤 시장은 이날 오후 민주묘지를 방문, 집례관의 안내에 따라 헌화와 분향을 한 뒤 묵념하며 오월 영령의 숭고한 뜻을 기렸다.


윤 시장은 참배에 앞서 5·18민주묘지 방명록에는 ‘이팝나무 꽃이 흐드러진 오월 광주 민주주의, 자유를 지켜내신 숭고한 희생, 기억하고 받들겠습니다.’라고 적었다.


5·18 추모를 위해 광주를 방문한 윤 시장은 5·18민주묘지 참배에 앞서 역사문화공간으로 거듭난 ‘전일빌딩245’에 방문해 41년 전 1980년 5월 그날의 모습이 담긴 사진 등 기록물을 관람하며 5·18의 아픔과 교훈을 되새겼다.


전일빌딩은 5·18대표 유적지이자, 당시 계엄군이 쏜 것으로 추정되는 총탄 245개의 흔적이 남아있는 장소다.


윤화섭 시장은 “오늘날 우리가 누리는 자유와 권리는 목숨까지 내놓으신 수많은 민주열사들이 계셨기에 가능했다”며 “가슴 아픈 역사의 기록, 5·18 정신을 안산에서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