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하기

황성규 차관, “K-방역과 신공항 건설, 항공산업 발전 기여”

URL복사

18일 김포공항 찾아 K-방역 현황 점검… 휴가철 대비 방역 만전 강조

 

[와이뉴스] 황성규 국토교통부 제2차관은 5.18 김포공항을 방문하여 K-방역 현황과 신공항 예정지에 대한 항행안전시설 전파환경 등에 대한 비행점검을 마치고, 비행점검 센터, 한국공항공사 등 현장관계자들의 노고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황성규 차관은 한국공항공사로부터 전국 지방공항의 K-방역 현황에 대한 브리핑을 받고 출․도착 대합실과 보안검색대, 탑승장 등 현장을 점검했다.


황 차관은 “현재 국내선은 코로나-19 이전의 약 90%까지 회복되어 있고, 다가오는 여름 휴가철을 대비하여 K-방역의 최전선, 공항의 방역체계에 만전을 기해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현장 점검을 마친 황성규 차관은 국토부 항행안전시설 비행점검용 항공기를 탑승하여 가덕도, 울릉도, 흑산도 등 상공을 비행하면서, 레이더와 관제통신시설 등의 전파환경 비행점검에 문제가 없음을 직접 확인하였다.


이 자리에서 황 차관은 “신공항 건설이 차질 없도록 관계부처, 시·도·지자체와 긴밀하게 협력해 줄 것”을 당부하면서, “K-방역의 성공과 집단면역 형성으로 국내 여객수요가 증가하면 공항의 활성화가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게 되는 만큼, 신공항 추진과 K방역 성공이 항공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