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하기

김수흥 의원, “국가철도망 구축에 전북 포함돼야”

URL복사

4일 저녁 10시 KBS전주 ‘심층토론’서 작심비판 나서.. “국가균형발전에 역행”

 

[와이뉴스] 더불어민주당 김수흥 의원(전북 익산시갑)이 4일 저녁 10시에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KBS전주 ‘심층토론’에 나가 정부가 수립 중인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전북권 신청 사업이 대부분 제외된 것에 대해 심층토론을 벌인다.


김수흥 의원은 지난달 22일 열린 제4차국가철도망 구축계획 공청회 이후 “전북이 철저히 소외됐다”며 ‘국가식품클러스터 인입 산업선’과 ‘유라시아철도 거점역’, ‘KTX 호남선 직선화’ 등을 강력히 촉구한 바 있다.


이날 토론회 패널로 나선 김 의원은 제4차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전북이 소외된 것에 대한 원인을 분석하고 해법을 제시할 예정이다.


지역균형발전을 의정활동의 주요 핵심 기조로 삼고 있는 김 의원은 국가계획이 경제성 논리에 치중돼 있기 때문에 인구가 적은 지역에서 신청한 사업이 제외되고 있다고 판단했다.


이에 김 의원은 토론회를 통해 예비타당성제도의 문제점과 개선방안을 제시하고, 아울러 균형발전 차원에서 정부가 강력한 의지를 가지고 정책에 반영해 줄 것을 촉구하고 있다.


김수흥 의원은 “모든 것을 경제성 논리로만 따지면 부익부빈익빈 현상이 심화되고 이는 부동산 문제 등 심각한 사회적 문제로 이어진다”며 “전북 행정과 정치권이 협력하여 최종안에 전북 신청사업이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