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하기

경기아트센터 ‘2021년 대한민국 국가브랜드대상’ 수상

URL복사

개관 30주년 대한민국 대표 문화예술 브랜드 자리매김

 

[와이뉴스] 재단법인 경기아트센터(사장 이우종)가 중앙일보와 뉴욕페스티벌이 주최하는 ‘2021 대한민국 국가브랜드대상’ 문화부문을 수상했다.

 

경기아트센터는 경기도가 설립한 문화예술기관으로 1991년 개관해 올해 30주년을 맞이한 경기도 대표 복합문화공간이다. 산하에 경기도극단, 경기도무용단, 경기시나위오케스트라,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 경기팝스앙상블의 5개 예술단체와 분원인 경기국악원을 운영중이며, 2020년부터 경기도예술단의 고유한 순수창작공연으로 레퍼토리 시즌제를 운영하고 있다.

 

대극장과 소극장, 야외극장을 비롯해 갤러리, 컨벤션홀, 광장, 북카페, 교육실, 미디어창작소, 아카이브실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자체 기획공연과 페스티벌, 대관공연 등 코로나 발발 전까지 연간 700여회의 공연을 진행하여 매년 60여만명의 관객과 80여만명의 방문객들이 찾고 있다. 전속단체인 경기도예술단은 연간 200회 이상의 창작공연을 통해 전통예술을 계승하고 동시대와 호흡하는 레퍼토리로 발전시키고 있다. 공공극장으로서 사회참여와 문화복지에도 주력해온 경기아트센터는 경기도 31개시군 전역을 찾아가는 무료공연을 꾸준히 운영 중인데 2019년 기준 연 250여회의 찾아가는 공연으로 14만명이 관람한바 있다.

 

 

특히 2020년 코로나 사태로 정상적인 공연이 어려워지자 공연계에서 선도적으로 실시간 온라인 공연을 진행하여 주목을 받았다. 미디어창작소를 개설하고 90여개의 비대면 공연 콘텐츠를 생산해 조회수 총 26만회를 기록했다. 더불어 경기도 지역예술인 긴급활동지원사업과 디지털공연플랫폼인 예술방송국을 통해 800여곳에 달하는 민간예술단체와 예술가들의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경기아트센터는 2020년 기존 기관명이었던 ‘경기도문화의전당’을 ‘경기아트센터’로 바꾸고 C.I.를 교체하며 대대적인 브랜드리뉴얼을 성공적으로 완성했다. 기존의 명칭이 갖는 권위적인 이미지를 탈피하고 수평적이고 개방적인 복합문화예술 공간으로 거듭나고자 하였다. 경기아트센터의 새로운 C.I.는 반원의 반복과 색상 변화를 통해 경기도문화예술의 중심지인 경기아트센터가 관객들과 소통하며 그들의 일상 속으로 퍼져나가는 모습을 표현하고 있다. ‘경기도립예술단’이라는 전속단체 명칭 역시 ‘경기도예술단’으로, ‘경기도립국악단’은 ‘경기시나위오케스트라’로 바꾸며 기관과의 통일성과 경기도 브랜드를 강화했다.

 

경기아트센터 이우종 사장은 “문화예술기관으로서 브랜드가치를 알리는 데 많은 노력을 기울인 경기아트센터가 창립 30주년을 맞은 올해 이런 뜻깊은 상을 받게 돼 매우 영광”이라며 “경기아트센터는 공연예술의 중심으로서 역할을 확장하고 열린 공간으로서 공공극장의 임무를 다해 관객들의 사랑에 보답할 계획”이라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